아차리포트

임영웅, 전무후무·유일무이의 101일 'IM HERO' [미션보상]

2022.09.13 14:44

48

414

캡처.JPG


가수 임영웅의 전국투어 'IM HERO'가 101일 대장정의 막을 내렸다. 1090 모든 세대가 찬란한 하늘빛 물결로 감동의 피날레를 장식했다.


임영웅은 14일 오후 올림픽체조경기장(KSPO DOME)에서 전국투어 콘서트 'IM HERO'(아임 히어로)의 마지막을 무대를 열었다.


'2022 임영웅 콘서트 [IM HERO]'은 고양을 시작으로 창원, 광주, 대전, 인천, 대구로 이어지며 전 지역 전회 전석 매진을 기록했다.


팬들의 힘찬 카운트다운으로 시작한 공연은 열렬한 환호속에 150분간 진행됐다.


이날 임영웅은 팬들의 환호 속 '보금자리' '사랑해요 그대를' '사랑역' 등을 열창하며 시작을 알렸다. 이날 '보금자리'의 '당신만 있으면 돼' 가사를 '영웅시대만 있으면 돼'로 개사해 팬들을 향한 애정을 표현했다.


임영웅의 첫 코멘트는 팬들에 대한 감사와 수해로 인해 피해를 입은 이재민들을 향한 위로였다. 그는 "임영웅 전국투어가 초초초초 대박이라는 거 들으셨나. 이런 콘서트 세상에 또 없다. 왜인지 있다가 확인할 수 있을 것이다"라고 자신감 넘치는 멘트로 시작했다. 또 "평생 기억에 남을 콘서트를 위해 이 한 몸을 불사르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최근에 엄청난 폭우로 인해 피해를 입은 분들이 있을 텐데 위로의 말씀과 영웅시대의 박수로 위로를 드리려고 한다. 또 복구를 위해 힘쓰시는 많은 히어로 분들께도 위로와 박수를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임영웅은 자신의 정규 1집에 수록된 곡은 물론 지금의 임영웅을 만들어 준 노래 준 '바램', '사랑은 늘 도망가' 등을 부르며 팬들을 향한 마음을 전했다.


관객석으로 자주 내려와 팬들과 소통하며 무대를 이어갔다. 임영웅은 '오래된 노래'를 부르며 객석 아래로 내려와 팬들의 손을 잡으며 감미로운 목소리를 선사했다. '손이 참 곱던 그대'를 부를 때는 공연장 객석을 누비며 팬들과 일일이 눈을 맞추며 여유로운 팬서비스를 선보였다. 


임영웅은 "'오래된 노래'를 부르니 '사랑의 콜센타' 생각이 많이 난다. 신청곡으로 노래를 했을 때가 엊그제 같다. 즐거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항구의 남자' '사랑바보'등 노래를 신청한 팬들을 만나 반가워하며 즉석 라이브로 감동을 선물했다.


이날 공연은 임영웅의 노래로 감동을, 부캐 '임영광'으로 재미도 선사했다. 입대를 앞두고 있는 콘서트 기술 스태프 임영광의 콘셉트로 둘이 함께 하는 '이등병의 편지' 무대도 팬들에게 색다른 무대가 됐다.


뿐만 아니라 '아비앙또'를 소개하는 영상에서 사극 속 왕으로 변신해 사극과 액션 연기를 보여주며 만능 엔터테이너의 면모를 보여줬다.


임영웅은 트로트와 발라드에 이어 댄스곡까지 소화하며 댄스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그는 "댄스 자신감이 올라왔다. 다음 타이틀곡은 댄스곡으로 하면 어떨까 하는 생각도 해봤다"라며 "댄스 뿐만 아니라 엔딩포즈도 늘어간다. 정말 힘들어서 이렇게 된다. 나도 모르게 힘이 들어서 엔딩포즈가 된다"라고 말하며 웃었다.


임영웅 콘서트에서 임영웅이 가장 자부한 것은 역시 팬덤 '영웅시대'였다. 그는 "그는 "영웅시대하면 질서다. 안전하게 관람해 달라"고 팬들을 다독이는 한편 관객석의 연령대를 조사하면서 7세에서 90세까지 자리한 것을 두고 "이런 콘서트가 전국에 또 있나 싶을 정도다. 전 세계에 유일무이한 콘서트다. 자부심을 갖게 된다"라며 팬들에 대한 깊은 애정을 드러냈다.


임영웅의 감동선물은 여기서 끝이 아니었다. 많은 이들의 눈물샘을 자극했던 '어느 60대 노부부 이야기'를 부른 후 그는 "'어느 60대 노부부 이야기'를 부른지가 엊그제 같고, 힘들었던 코로나 시기도 있었는데 시간이 빨리 지나간다. 오늘 이 순간이 오지 않을 것 같았는데, 언제 이렇게 시간이 지나갔는지 모르겠다"며 "다시 만날 날까지 행복하셨으면 좋겠다. 건행"을 외쳤다.


이날 공연의 엔딩곡은 '다시 만날 수 있을까'로 긴 여운을 남겼다. 앙코르 무대는 신나는 여름곡으로 팬들과 다음을 기약했다.


4개월의 대장정의 마지막에서 임영웅은 "오늘은 다른 날과 조금 다르다. 화사하게 꽃이 피는 봄에 시작했는데 벌써 여름이 지나가고 있다. 101일 간의 콘서트 기간이었다. 여러분들 덕에 많은 성장을 해서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팬들을 향해 고개를 숙였다.

 

아이돌차트 방지영 기자 doruro@idol-chart.com
저작권자 ⓒ 아이돌차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 500

파일첨부

     (최대 10MB)
 
총 48건
LV.100

초코크림

임영웅 모든날 모든 순간을 응원합니다

2022.10.05 21:15

LV.100

보라꽃

임영웅 내가수 빛나는 내일을 응원합니다

2022.10.03 20:17

LV.100

보라꽃

임영웅 빛나는 보석 언제나 응원합니다

2022.10.02 15:49

LV.100

건행도희야

임영웅 항상 건행 💙

2022.09.30 15:24

LV.100

건행도희야

임영웅 우주 최강 단 한 사람💙💕

2022.09.30 15:24

LV.100

건행도희야

임영웅 영원히 찬란하라 💙

2022.09.30 15:23

LV.100

보라꽃

임영웅 감성장인 응원합니다

2022.09.29 21:47

LV.100

건행도희야

임영웅 깅푸들 진짜 진짜 사랑합니다 💙💕

2022.09.29 03:08

LV.100

건행도희야

임영웅 영원히 찬란하라 💙

2022.09.29 03:07

LV.100

건행도희야

임영웅 건행 💙

2022.09.29 03:07

아차리포트

no 내용 작성일
3097305 아이돌차트 2022년 9월 3주차 위클리베스트 [2] 2022.09.26 10:16
3088279 아이돌차트 2022년 9월 2주차 위클리베스트 2022.09.19 10:34
3080788 임영웅, 전무후무·유일무이의 101일 'IM HERO' [미션보상] [48] 2022.09.29 03:07
3080522 아이돌차트 2022년 9월 1주차 위클리베스트 [6] 2022.09.13 09:19
3070535 아이돌차트 2022년 8월 5주차 위클리베스트 2022.09.05 09:58

최신 순으로 자동 분류 됩니다.